Home
back button
home button
forward button
glossary button

이 입자가 정말 힉스보존인가? 그것이 오리처럼 울고 헤엄치는가?

7월 4일까지 이러한 붕괴들이 새로운 입자로 관찰되는 동안에 그것들이 발생하는 비율들은 여전히 불확실하다. 새롭게 발견된 입자가 옳바른 양자수와 힉스 보존에 필요한 (스핀과 parity)을 가지고 있는지도 알려지지 않았다.

다른말로 하면 7월4일 입자는 오리처럼 보인다. 하지만 우리는 그것이 오리처럼 헤엄치고 우는지 확인해야만한다.

2012년 7월 4일 이후로 CMS와 ATLAS(또한Fermilab의 Tevatron Collider)로부터 나온 모든 결과 들은 위에서 논의됬던 5개의 붕괴모드들로의 예상된 분기비와의 눈에 뛸말한 일관성과 예상된 스핀과 parity를 가진 일관성을 보여준다.;이러한 것들은 주 양자수들이다.

이러한 성질들은 새로운 입자가 실제로 표준모델에 의해 예상됬던 힉스 보존인지 또는 몇몇의 예상과는 다른 입자들인지를 결정하는것에 필수적이다. 여태까진 모든 가능한 증거들이 새로운 입자가 표준모델 힉스보존이 되는것을 나타낸다.

몇몇 물리학자들은 실제로 실망스러운것을 찾았다. 만약 새로운 입자가 표준 모델 힉스 보존이라면 그리고 그 이론이 확인 된다면 표준 모델은 근본적으로 완성될것이다. 그것을 하기위해 유일하게 남은것은 이미 확인 됬던 측정치들을 더 정확하게 만드는 것이다.

하지만 만약 새로운 입자가 표준모델에 의해 예상됬던 그런것으로 판명되지 않으면 그것은 새로운 많은 이론들과 검증받아야할 생각들의 문을 여는 것이다. 예상치 못한 결과들은 항상 새로운 설명들을 요구하고 이론물리를 앞으로 진보하게 돕는다.